Please select your country / region

Close Window
GT
GT SPORT Community
KR

bryan heitkotter

2011 북미
브라이언 하이코터
생년월일 : 1981년 2월 13일
출신지 / 거주지 : 미국 캘리포니아주 프레즈노 / 미국 캘리포니아주 프레즈노
주요 전적
2011년 Nissan PlayStation® GT 아카데미: 북미 지역 챔피언
2012년 그랜드암 컨티넨털 챌린지 시리즈: 폴포지션, 전체 8위
2012년 SCCA 솔로 내셔널 STX: 챔피언
2012년 브리티시 GT챔피언십: 브랜즈 해치전 클래스 우승, 전체 5위
2012년 두바이 24시간 레이스: 전체 3위
영국 논타이틀 레이스에서 포디움 9회

프로필

브라이언 하이코터의 드라이빙에 대한 열정은 해가 거듭될수록 커져갔습니다. 어릴 적부터 드라이빙 게임으로 운전실력을 쌓았고, 18세부터 오토크로스 대회에 참가하기 시작했습니다. 그 후, SCCA 솔로 내셔널에서 포디움 단골이 되며 솔로 오토크로스 및 프로 솔로 내셔널 챔피언 타이틀을 획득했습니다. 동시에 레이스 자금을 모으기 위해 자동차 부품 배달 등의 일도 하며, 승진 권유도 여러 번 뿌리치고 배달용 밴의 스티어링을 쥐는 것을 고집했습니다.

그란 투리스모는 첫 번째 작품부터 즐겼고, 시간을 쪼개서 실력을 가다듬었지만 미국의 경기불황의 영향으로 실직합니다. 서른을 눈앞에 두고 불운을 맞은 그는 “GT 아카데미가 프로 레이싱 드라이버가 될 마지막 기회다”라고 확신했습니다.

53,000 명의 온라인 참가자를 제치고 2011년 톱 16에 든 브라이언은 영국 모터스포츠의 성지 실버스톤으로 옮겨, 멋지게 북미 GT 아카데미의 챔피언의 자리를 차지했습니다. ‘골 라인’을 밟은 순간의 느낌을 물었더니 이렇게 답했습니다. “지금까지 제 레이스 경력 중 정점에 선 순간이었습니다. 그 순간 프로 레이싱 드라이버가 되고 싶다는 오랜 꿈이 확신으로 바뀌었습니다.”

브라이언은 이 기회를 최대한 살려 프로의 세계에서 훌륭한 결과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그는 아직 자신의 도전은 시작할 것 뿐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스피드는 충분했지만 운은 최소였다.” 브라이언은 2012년 시즌을 이렇게 말합니다. 지금까지 가장 자랑스러웠던 순간은 인디애나폴리스 모터 스피드웨이에서 개최된 그랜드암 레이스에서 폴포지션을 차지한 때라고 합니다. 그는 주어진 기회를 감사히 여기고, 챔피언의 한 명이 된 것을 영광으로 생각한다고 합니다. 브라이언은 투어링카 레이스를 마치고 다운포스가 훨씬 강한 오픈 휠 스포츠카 프로토타입으로 발돋움하는 것을 다음 목표로 정한 듯합니다.